인터내셔널 이미지업성형외과

이미지업성형외과 이미지업성형외과

언론 보도

코성형 부작용 걱정된다면 코 수술 재료 선택이 중요

▲권도현 원장 (사진=이미지업성형외과 제공)

방학과 휴가시즌이 다가오면서 외모 개선을 위해 성형외과를 방문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. 특히 남녀 모두에게 큰 관심을 받고 있는 수술은 ‘코 성형’으로 높이와 크기의 작은 변화만으로도 외모에 큰 개선 효과를 가져온다고 알려져 있다.


낮은 콧대나 코끝을 높이기 위해서는 보형물을 넣는 것이 일반적이다. 전통적으로 선호 받는 인공재료는 실리콘, 가공 고어텍스로 결과를 예측할 수 있고 바로 확인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.


그러나 피부 두께는 개인별로 차이가 나기 때문에 보형물을 과하게 삽입할 경우 수년 내에 비침, 염증, 돌출, 휨증상 등 각종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어 재수술을 받게 되는 주요한 원인으로 지적되기도 한다.


코 재수술은 일반적으로 1차 성형이 이루어지고 최소 6개월에서 1년 이상이 지나야 조직이 안정화됐다 판단하고 재수술 가능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. 즉, 1차 수술 결과가 부작용이나 개인적인 만족이 충족되지 않았더라도 조직 안정화가 되기 전 기간은 기다릴 수밖에 없기 때문에 코 성형 재료 선택에 신중을 기해야 한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조언이다.


따라서 코 성형 부작용을 막고, 자연스러운 결과를 내는 방법으로 ‘인조진피’를 이용한 코 성형수술이 각광을 받고 있다. 보형물처럼 비침이나 휨증상이 발생할 우려가 적고, 날씨에 따라서 붉게 올라오는 경우도 없기 때문이다.


이미지업성형외과 권도현 원장은 “인체 콜라겐을 활용해 만든 인조진피는 보형물 삽입 시 발생할 수 있는 부작용 증상들에 우려가 없고, 원래 내 피부처럼 부드러운 촉감과 자연스러운 결과를 기대할 수 있다”고 말했다.


이어 권 원장은 “성형 전문의와 충분한 상담과 3D-CT 촬영을 통해 심미적인 부분과 기능적인 부분 모두를 고려한 1:1 맞춤형 수술 플랜이 중요하다”며 “개인의 건강상태에 따른 마취 시스템이 있는지, 체계적인 사후관리를 통해 회복케어가 가능한지, 멸균수술실과 소독시스템을 통해 안전한 수술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곳인지 확인하고 성형외과를 결정한다면 안전하고 만족스러운 결과를 기대해볼 수 있다”고 설명했다.  

주의사항