인터내셔널 이미지업성형외과

이미지업성형외과 이미지업성형외과

언론 보도

코 재수술, 적절한 시기 선택·부작용 원인 파악 대처 중요

▲권도현 원장 (사진=이미지업성형외과 제공) 


얼굴 중심에 위치한 코는 미세한 변화로도 극적인 이미지 개선이 가능하다. 휘어있거나 매부리, 낮고 짧은 코 등은 외모의 콤플렉스를 유발하고 자신감을 떨어뜨려 그에 대안으로 코 성형이 대중적으로 자리 잡았다. 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선택하고 있는 수술인 만큼, 만족도가 떨어지거나 부작용으로 인해 재수술을 고려하는 경우도 적지 않다.


첫 수술 후 자리 잡은 모양이 마음에 들지 않거나, 구형구축, 염증, 돌출을 비롯한 부작용이 발생한 경우라면 코 재수술을 시도해야 한다. 그러나 이미 첫 수술로 인해서 피부조직이 손상돼 약해진 상태이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6개월이 지나야 재수술이 가능하다.


코 재수술은 첫 수술보다 훨씬 난이도가 높고, 고려해야할 사항들이 많기 때문에 의료진들의 역량과 실력, 성형외과에서 제공하는 개인별 맞춤 프로세스, 사후관리 시스템 등 다양한 부분에서 체크하고 병원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.


최근에는 코 재수술 기법도 많은 변화가 이루어졌다. 기존 방식은 첫 수술시 넣었던 인공보형물을 교체해주는 방식이 대부분이었지만, 현재는 자가연골이나 자가진피를 사용하는 방법이 재수술을 고민하는 사람들에게 관심을 받고 있다. 



자가연골이나 조직을 사용하면 인공보형물 사용으로 인해 발생했던 부작용이 적어지며 코 라인도 더 자연스럽게 유도할 수 있다. 이외에도 다양한 방식으로 코 재수술 진행이 가능해졌다. 일률적인 방식보다 맞춤형 시술이 미적인 결과뿐만 아니라 기능적으로도 만족스러운 결과를 기대해볼 수 있다. 


안전한 코 재수술을 진행할 병원을 찾을 때 체크할 부분으로는 다양한 코 재수술 유형을 경험했고, 각 부작용 사례에 맞춰 대응할 수 있는 노하우와 스킬을 보유한 성형외과 전문의가 상주하고 있는지 살펴보는 것도 중요하다.  


이에 대해 이미지업성형외과 권도현 원장은 “첫 수술의 실패 원인을 정확하게 파악하고, 3D-CT장비를 통해서 내부 조직 파악과 비중격만곡증 같은 추가적인 문제가 없는지 살펴봐야 한다. 정밀한 검사 후 상황별 맞춤방식으로 진행하는 것이 성공적인 코 재수술 결과로 이어질 수 있다”고 설명했다.    

메디컬투데이 고동현 기자(august@mdtoday.co.kr)  


주의사항